[미국 국경없는 뉴스] This N. Korean woman was sold in China — here’s her story



Kim Jeong-ah knew that if she didn’t leave North Korea, she’d never survive. That’s why she agreed to be sold as a wife to a man in China’s rural countryside.

“When I told the broker I wanted to go to China, he told me that I could go on the condition that I would be sold,” she told Borderless News Online. “Even knowing that I was going to be sold, I chose to go because it was a matter of life and death.”

Kim Jeong-ah is from North Korea, the source of thousands of foreign brides in China. As the number of North Korean women escaping to China is on the rise, they are at danger of being sold against their will. Sometimes they are sold into prostitution, but mostly they are sold as brides for rural Chinese men.

In China, an estimated 30 million to 40 million men are unable to find wives, according to The Chinese Academy of Social Sciences, as cited by The Economist. That’s partly because under China’s one-child policy, couples preferred to have boys and aborted millions of female babies. While women tend to leave villages in search of better incomes and higher-earning men, rural men often stay at home to look after their aging parents and any land they may own.

With no women to marry, there’s been a surge in demand among Chinese men for brides from much poorer neighboring countries such as Laos, Myanmar, Vietnam and North Korea.

North Korean women are particularly vulnerable to traffickers. If they are sold, they cannot go to the police for help, as Chinese cops are instructed to return them to North Korea, where they will be interrogated and severely punished for the “crime” of leaving the country.

Being interrogated in North Korea is nothing to take lightly. According to a UN report, women under interrogation have been raped and even killed by police, even before they even make it to trial.

China’s massive number of single men has led to a surge of matchmakers in China who promise to get brides from neighboring countries for Chinese men. Some women are trying to find a way out of poverty in their own countries, and freely allow themselves to be sold to a future husband.

Kim Jeong-ah got pregnant and had a child while in China. But she was constantly hunted by authorities, and was afraid they’d catch her and send her back to North Korea, where she’d likely be tortured and jailed for illegally leaving North Korea. With no other options, she left China for a third country, and finally made it to South Korea.

But she left a child behind, and is one of many North Korean who have children in China, with no way to get them back.

She now heads Seoul-based Tongil Mom, a group that advocates on behalf of North Korean women who’ve left children behind in China.

WATCH the video above to hear her story.

No material may be fully re-printed or re-broadcast without the written permission of Borderless News Online.


----

[번역]

김정아씨는 북한을 떠나지 않으면 결코 살아남을 수 없다는 걸 알고 있었다.
그것이 그녀가 중국 시골 지역의 한 남자에게 팔려가기로 동의한 이유이다.

"제가 브로커에게 북한을 떠나고 싶다고 얘기했을 때, 그는 제가 팔려갈 수 있는 조건으로 갈 수 있다고 말했어요." 라고
국경없는 뉴스 인터뷰에 이야기했다.
"내가 팔릴 것이라는 것을 알고도, 나는 그것이 삶과 죽음의 문제이기 때문에 선택했습니다."

김정아씨처럼 중국에 수천명의 북한 출신 신분들이 살고있다.
중국으로 탈북하는 여성들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그들은 그들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인신매매될 위험에 처해있다.
그들은 매춘부로 팔리거나 중국 시골 지역의 신부로 팔린다.

중국 사회과학대학 경제학자의 말을 인용하면 중국의 3천만~4천만의 남성들이 아내를 찾을 수 없다고 한다.
이는 중국의 일방적인 정책으로 인해 아들을 낳기를 선호하여 수백만명의 여자 아이를 낙태했기 때문이다.
여성들은 더 나은 수입과 높은 수입을 추구하는 남성들을 찾는 경향이 있어 시골 사람들은 그들의 늙은 부모와
그들이 소유하고 있는 땅을 돌보기 위해 시골에 머무른다.

결혼할 여성이 없기 때문에 라오스, 미얀마, 베트남, 북한 등 가난한 이웃 나라의 신부들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북한여성들은 특히 인신매매에 취약하다. 중국 공안에 잡히게 되면 강제로 북송을 당하고 탈북이라는 '중범죄'로
처벌받게 된다.

북한에서 심문 받는 것은 가볍게 받아들일만한 일이 아니다.
유엔보고소에 따르면, 심문을 받기도 전에 경찰에 의해 강간을 당하거나 살해당하는 여성들도 있다고 한다.

중국의 수많은 독신남성로 인해 이웃 국가로부터 신부를 얻어주겠다고 약속하는 중국의 중매인들이 급격하게 늘어났다.
일부 여성들은 가난에서 탈출하기 위해 자신들의 미래의 남편에게 팔려나가고 있다.

김정아씨는 탈북 전 아이를 임신했고 중국에 있는 동안 아이를 낳았다. 그러나 그녀는 끊임없이 중국 공안에 쫓기고 있었고,
그녀를 붙잡아 강제 북송 하는 것을 두려워 했다.
그녀는 불법적으로 북한을 떠난 이유로 고문 당하고 투옥 될 가능성이 있었기에 다른 선택권 없이 그녀는 제3국가를 통해
중국을 떠났고 마침내 한국에 오게 되었다.

그러나 그녀는 탈북과정에서 중국에 자녀를 두고 온 수많은 북한 여성들 중 한명이다.
그들은 아이를 데리고 올 방법을 찾지 못하고 있다.

그녀는 현재 중국에 아이를 남겨 두고 온 탈북 여성들을 옹호하는 단체인 통일맘연합회를 이끌고 있다.


[김정아씨의 자세한 이야기를 듣고싶다면, 비디오를 재생하세요]
@국경없는 뉴스의 서면 허가 없이 자료를 완전히 다시 인쇄하거나 다시 방송할 수 없습니다.





<기사 출처 : http://www.borderlessnewsonline.com/n-korean-woman-sold-china-heres-story/>